기초연금 늘리고 부양의무자 완화…보건산업 해외진출

기초·장애인연금 월 30만원 지급 대상 확대하기로 정부가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내년에 기초생활보장 중증장애인 부양의무자 기준을 완화하고 기초·장애인연금 월 30만원 지급 대상을 확대한다. 사회서비스 일자리 9만5000개를...

복지부, 내년부터 치매 환자 주·야간 돌봄기능 강화

조기진단 및 예방·치료기술 중점 연구 ◇ 29일 오전 서울 중구 밀레니엄 힐튼호텔에서 열린 2019년도 제2차 국가치매관리위원회에서 김강립 보건복지부 차관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내년부터 초기 치매환자는 누구든지...

원주시 아파트 조합원 가입 시 유의할 유형별 5가지 발표

  원주시는 무주택자의 내 집 마련을 돕기 위해 도입된 지역주택조합 및 협동조합 추진하는 아파트의 조합원 가입 시 선의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한 주의를 당부했다. 12일 시는...

2047년 전남·경북·강원·전북에선 환갑이 중간나이

내년부터 베이비부머 고령인구 진입…2047년 1천800만 명 돌파 강원·전남·경북·전북에선 인구 10명 중 1명이 85세 이상 노인 급속한 고령화와 기대수명의 증가로 2047년엔 강원·전남·경북·전북 등 일부 지역에서 전체 인구의...

[2019 하반기 달라지는 것] 2

▣ 국토·교통 ◈ 장애인 콜택시 확대 개편 = 2019년 7월 장애등급제 개편에 대비하고 휠체어 이용자의 이동권을 보장하는 차원에서 특별교통수단(장애인 콜택시) 이용 대상자를 늘린다. 이용 대상자가...

[2019 하반기 달라지는 것 ] 1

▣ 복지 ◈ 장애인 등급제 폐지 = 7월부터 국가에 등록된 장애인은 '장애 정도가 심한 장애인'과 '심하지 않은 장애인'으로 구분되고, 기존 1∼6급 장애등급제는 없어진다. 장애인을 지원하는...

지난해 노인학대 5천188건…10건 중 1건 ‘재학대’

가해자 아들>배우자>기관…‘노-노’ 학대 2천51건 학대로 고통받는 노인이 늘어나면서 지난해 처음 5000건을 넘은 학대사례 10건 중 1건은 사건 종결 이후 재차 일어난 재학대인 것으로 나타났다. 보건복지부가 ‘노인학대...

노인·장애인, 7월부터 맞춤형 건강관리 받는다

“2차 장애 방지”…지역사회·병원연계서비스 ◇ 보건복지부는 7월부터 빅데이터(Big Data)를 활용한 집중형 건강관리모형 실증사업을 실시한다. 빅데이터(Big Data)를 활용해 건강관리가 취약한 노인·장애인을 대상으로 맞춤형 의료·복지서비스를 지원하는 실험이 7월부터 시작된다. 보건복지부는...

장애등급 폐지 따른 보행상 장애 기준, 등급에서 유형별 세부 판정으로

복지부, ‘장애등급판정기준 고시 개정’ 행정예고 오는 7월 장애등급제 폐지에 따라 장애인 전용주차구역을 이용할 수 있는 보행상 장애 판정 기준이 기존 장애등급에서, 장애유형별로 판정이 세분화된다. 16일 보건복지부에...

[어버이날 특집] “우리 부모님 건강은 내가 지킨다”

심평원, 보건의료 빅데이터 분석 자료 50대는 여러 질병으로 병원을 찾는 시기로 고혈압·당뇨병, 백내장, 퇴행성관절염을 주의해야하고 60대는 치아 집중관리 시작이 필요한 시기로 임플란트에 주목해야하는 것으로 나타났다....